보도자료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헌신한 공무원 2명 ‘포스코히어로즈’ 선정

구분,등록일자,첨부파일, 조회수
구분 포스코히어로즈펠로십 등록일자 2020.04.03
첨부파일 조회수 416

전주시청 故 신창섭 주문관, 성주군청 故 피재호 계장 유족들에게 자녀 장학금 전달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상황에서 지역과 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다 운명한 공무원 2명이 우리사회를 안타깝게 했다.

           

포스코청암재단(이사장 김선욱)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으로 전국적인 비상상황에서 시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해 공무를 수행하다 운명한 공무원 2명을 포스코히어로즈로 선정하고 유가족에게 자녀 장학금을 전달하였다.

 

포스코히어로즈로 선정된 전주시청 총무과 소속 故 신창섭 주무관은 지난달 20일 전주시에서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하자 사망 전날까지 공휴일은 물론 심야까지 총력을 다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업무를 수행하던 중 과로로 인해 사망하였다.  

 

함께 포스코히어로즈로 선정된 성주군청 안전건설과 故 피재호 계장은 코로나19 대책본부 실무담당을 맡아 비상대응 및 방역활동을 위해 휴일도 없이 비상근무를 하던 중 피로가 누적되어 사무실에서 뇌출혈로 쓰러져 사망하였다.

 

두 사람은 평소에도 투철한 책임감과 성실함으로 동료 직원들로부터 신망이 두터웠으며, 자녀들이 아직 어린 나이여서 주위의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포스코히어로즈펠로십은 포스코의 기업이념인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에 입각하여 국가와 사회의 정의를 위해 자신을 희생한 의인이나 의인의 자녀가 안정적으로 학업을 계속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장학사업이다.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2020년 아시아학생 한국유학장학생 36명 선발 2020.04.03
다음글 포스코청암재단, ‘2020 포스코청암상’시상식 개최 2020.0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