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물놀이 중 익사 상태에 빠진 초등학생 구한 문명근씨 ‘포스코히어로즈’로 선정

구분,등록일자,첨부파일, 조회수
구분 포스코히어로즈펠로십 등록일자 2020.08.28
첨부파일 조회수 225

물놀이 중 익사상태에 빠진 초등학생을 위험을 무릅쓰고 구조

 

▲포스코청암재단은 8.27일 문명근씨 가족을 포항 포스코역사관에 초청하여 상패수여식을 가졌다.

 

포스코청암재단(이사장 김선욱)은 물놀이 중 수심이 깊은 곳에 빠져 익사 상태에 빠진 초등학생을 구하기 위해 위험을 무릅쓰고 강물에 뛰어들어 생명을 구한 현대자동차 직원 문명근씨를 포스코히어로즈로 선정하고 8월27일 상패와 장학금을 직접 전달했다.

 

이번에 히어로즈로 선정된 문명근씨는, 8월 19일 오후 2시 20분경 울산 북구 동천강에서 물놀이를 하던 초등학생이 수심이 깊은 곳에 빠져 허우적대며 “살려달라”고 외치는 소리를 듣고 즉시 119에 신고한 뒤 주저없이 강물에 뛰어들었다. 이미 의식을 잃고 강물 속으로 가라앉고 있던 초등학생을 신속하게 구조한 문명근씨는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며 어린 생명을 구하였다. 구조된 초등학생은 문명근씨의 신속한 조치로 병원으로 이송되어 치료를 받았으며 생명에 아무런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포스코히어로즈펠로십은 국가와 사회정의를 위해 살신성인의 자세로 자신을 희생한 의인이나 의인의 자녀가 안정적으로 학업을 계속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사회적 귀감이 되는 공직자나 일반시민들을 적극 발굴해 의로운 행동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높이고 우리사회 구성원들이 어려운 상황에서 서로 도울 수 있는 정의로운 사회를 만들기 위해 2019년 제정되어 현재까지 총12명의 포스코히어로즈를 선정했다.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전복 차량에 갇힌 모녀를 구한 한동길 중사‘포스코히어로즈’로 선정 2020.08.20
다음글 코로나19 극복 해결 동참 위한 「With POSCO 긴급생활장학금」지급완료 2020.09.04